[조참훈의 중국견문] 도교 성지.영화 의천도룡기의 본 고장 무당산(武當山)
[조참훈의 중국견문] 도교 성지.영화 의천도룡기의 본 고장 무당산(武當山)
  • 이슈인팩트
  • 승인 2019.11.03 1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 도교의 성지 무당파 본산-무당산(武當山) 정상의 장쾌한 산맥 모습(사진=조참훈 통신원)
중국 도교의 성지 무당파 본산-무당산(武當山) 정상의 장쾌한 산맥 모습(사진=조참훈 통신원)

[이슈인팩트 중국 해외통신원/중경 서남대 조참훈 교수] 중국 무림 4대 정파 중 아미파-아미산에 이어 이번에 무당파 본산-무당산(武當山)을 방문하였다. 무당산에서는 도교에 대해 많은 것을 보고 배웠으며, 특히 무당 태극권의 창시자이자 실존 인물이었던 장삼풍 조사의 생애를 추적해 본 뜻깊은 여행이 되었다.

국내 홍콩영화 매니저들의 스테디셀러 중 하나인 영화 '의천도룡기' 촬영지도 이곳에 있다. 오전에 산에 도착 후 끝없는 계단을 오르며 힘들었지만, 큰 기운을 느끼며 나 자신을 되돌아보는 시간이 됐다. 중국 도교의 성지 무당산 이곳저곳 풍경을 천천히 편하게 즐기면서 심신을 다듬는 시간이 되었다

무당산 내 제일 유명한 곳 중 하나인 자소궁 대궐 내 자소전.(사진=조참훈 통신원)
무당산 내 제일 유명한 곳 중 하나인 자소궁 대궐 내 자소전(사진=조참훈 통신원)

무당산은 중국(中國) 호북성(湖北省) 균현(均縣)에 있는 산으로 도교(道敎)의 영지(靈地)임. 산상과 산하(傘下)에 27봉(峯)ㆍ36암(巖)ㆍ24연(淵)ㆍ5정(井)ㆍ5대(臺)ㆍ3천(泉)ㆍ3담(潭) 등(等)의 경승지(景勝地)가 있다.

춘추시대부터 무당산은 종교활동의 장소로 이용되었으며, 위진남북조 시대 중국 도교의 중요 문파 중 하나인 무당산 도교가 이곳에서 발전하기 시작했다. 당 태종이 무당산 내 최초의 사찰인 우룽사[五龍寺]를 지었다. 명대에 무당산은 도교 제일의 명산으로 추앙 받았으며, 이 시기는 무당산 건축의 전성기였다.

무당산 사원 중 하나인 삼청각(좌)과 도교 무술 도인 장산풍 조사(사진=조참훈 통신원)
중경에서 밤새 고속기차 타고 무당산에 도착해 무당반점에서 아침식사와 반주로 지역 전통술을 곁들였다.(사진=조참훈 통신원)
중경에서 밤새 고속기차 타고 무당산에 도착해 무당반점에서 아침식사와 반주로 지역 전통술을 곁들였다.(사진=조참훈 통신원)

무당산 내에는 200여 개의 도관(道觀)이 있었으나, 문화대혁명 때 일부 사원이 파괴되었고, 그 이후 단강[丹江] 댐 건설로 수몰되는 사원도 있었다. 남아있는 53개의 건축물, 9개의 건축 유적, 그 외 7400 여 개의 문물은 1994년 유네스코 세계 문화유산으로 지정되었다.[자료참고=우당산 [Wudang Mountains, 武當山(무당산)] (두산백과)]

 

* 조참훈 해외통신원(언어학 박사)-전북 순창 출생. 한국외국어대 독일어과와 전남대 영문학 석사 과정을 수료했다. 2013년도 대한민국 정부 국비유학 시험에 합격, 홍콩지역 국비유학생으로 홍콩 이공대학교 언어학 박사를 취득했다. 2019년부터 중국 중경(충칭) 서남대학교 (Southwest Univ) 외국어대학 영문과 부교수로 재직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